금융/증권 : 재경일보

S&P 500

S&P 500, 52년만의 최악의 상반기

미국 주식의 바로미터인 S&P 500 주가지수는 1970년 이후 최악의 상반기를 보냈으며, 올해 상반기 동안 최악의 인플레이션과 경기침체 우려로 인해 20.6% 하락하며 52년만의 최악의 상반기를 보냈다.
최신 기사
  • 폭락장에 놀란 듯한 표정으로 전광판을 보고 있다.
    다우존스 880 포인트 하락, 나스닥, S&P 1월 이후 최악의 한주
    오늘(10일) 오전 8시 30분(뉴욕시간) 노동부에서 CPI가 1981년 이후 40년 만의 최악인 8.6%를 기록한 것으로 발표되자, 시장은 패닉에 빠졌다. 이는 연준(Fed)에서 이미 5월 빅스텝(50bp) 금리 인상을 발표했을 뿐아니라 5월 12일에는 6,7월 …
  • 월가, 10일 CPI 발표 앞두고 긴장 속 불안 확대, 3대주가 지수 하락
    월가, 10일 CPI 발표 앞두고 긴장 속 불안확대, 3대주가 지수 하락
    오늘(9일) 월가는 내일(10일,금) 발표되는 5월 소비자물가지수(CPI)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. 오후 들어 일부에서는 '인플레이션이 정점을 찍은 것이 아니라는 분석까지 나오면서 불안감을 자극했고, 3대 주가 지수가 모두 하락…
  • 채권 시장 두 가지 시나리오 사이에서 갈팡질팡
    채권 투자자들, 두가지 시나리오 사이 갈팡질팡
    최근의 채권 시장은 두 가지 극단적인 시나리오 즉 엉망진창인 경제(Train Wreck Economy)이냐 고 인플레이션(Red-Hot Inflation) 를 사이에 두고 투자자들이 갈팡질팡하면서 등락을 거듭하다 10년물 채권 금리 3.0% 선에서 자리 잡아가면서 …
  • 10년 만기 채권 금리 3% 상회하며, 주가 발목
    6일 10년물 채권 금리가 3%을 넘어가면서 주가의 말목을 잡았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평가이다. 인테그리티 애셋의 조 길버트 포트폴리오 매니저는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"사실 아침 증시가 꽤 강하게 상승해서 놀랐다. 10년물 …
  • 아마존 주식분할 첫날 4%이상 급등
    아마존, 주식분할(20대 1) 첫날 4%이상 급등
    아마존(AMZN) 주식이 20대 1로 쪼개진 이후 거래 첫날인 6일 4% 넘게 급등했다.지난 3월 이커머스 대기업인 아마존은은 투자자들이 분할 조정 기준으로 보유 주식당 19주를 추가로 받게 될 것이라고 발표했다. 발표 이후 아마존 주가…
  • 제이미 다먼 " 경제적인 허리케인이 오고 있다"
    JP 모건 체이스 CEO " 경제적 허리케인이 오고 있다"
    최근 미국이 경기침체에 빠질 수 있다는 우려가 투자자들의 대화의 주를 이루고 있는 가운데, JP 모건 체이스 CEO인 Jamie Damon은 지난 2일 번스테인 전략논의 컨퍼런스에서 경제적인 허리케인이 오고 있다고 밝혔다. 그는 지난 4월 …
  • TESCO Bank
    英, 테스코은행 계좌 2만 개 해킹으로 돈 털려...
    영국 전역에 7백만 개 이상의 계좌를 보유한 테스코 은행(TESCO Bank)이 해킹을 당해, 2만여 개의 개인 계좌에서 돈이 인출되는 사건이 벌어졌다. 정확한 전체 피해규모는 아직 집계되지 않는 가운데, 한 개의 계좌에서 많게는 수십…
  • 페이스북
    모바일광고로 날개 단 구글·페이스북···매출·시가총액 ↑
    글로벌 IT업계 양대 강자인 구글과 페이스북이 디지털 모바일 광고시장에서 돈을 쓸어 담으며 월스트리트의 예상보다 많은 광고 매출을 올렸다. 구글의 모기업인 알파벳은 2분기 매출이 215억 달러(약 24조원)로 작년 동기보다 21%…
  • 알파고
    구글, 이세돌 9단-알파고 대국 다섯판으로 시총 58조원↑ '초대박'
    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세기의 대결에서 활짝 웃은 것은 구글이였다. 인공지능 프로그램 '알파고'(AlphaGo)와 이세돌 9단이 다섯 판의 대국을 벌인 기간 동안 구글의 시가총액이 약 5천억 달러(약 58조 원) 이상 증가했기 때문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