종합

S&P 500

S&P 500, 52년만의 최악의 상반기

미국 주식의 바로미터인 S&P 500 주가지수는 1970년 이후 최악의 상반기를 보냈으며, 올해 상반기 동안 최악의 인플레이션과 경기침체 우려로 인해 20.6% 하락하며 52년만의 최악의 상반기를 보냈다.
최신 기사
  • 나토
    NATO, 핀란드 스웨덴 회원국으로 공식 초청
    나토는 나토 정상간 회담 후 선언문에서 "오늘 우리는 핀란드와 스웨덴을 NATO 회원국으로 초대하기로 결정하고 가입 의정서에 서명하기로 합의했다"고 밝혔다. "핀란드와 스웨덴의 가입은 그들을 더 안전하게 만들고, NATO를 더 …
  • 나토
    NATO, 회담이후의 신세계 질서
    오는 28일,29일 양일간 열리는 나토회의에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.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일으킨 전쟁이 길어지는 와중에 북대서양조약기구(NATO·나토) 정상회의가 29일 스페인 수도 마드리드에서 열린다. 미국과 유럽…
  • 래리 서머스
    래리 서머스 전 재무, '경기침체 거의 불가피'하다며 바이든 반박
    래리 서머스 전 재무장관은 26일(일) "향후 2년 동안 경기침체가 '거의 불가피'하다"면서 위험이 더 빨리 올 수 있다고 했고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.
  • 루비오
    상원의원 루비오 "법원이 낙태를 금지한게 아니다" 며 언론비난
    1973년 대법원이 돕스 대 잭슨 사건에서 대해, 낙태가 금지된 것처럼 행동하면서 1973년 로 대 웨이드 판결을 사실상 기각한 후 도시로 시위대가 모여들었다. 이에 대해 공화당 상원의원 마르코 루비오(Marco Rubio, R-Fla.)는 수정헌법 …
  • g7
    G7 정상회의 개막, 러시아 추가 제재 및 중국 견제
    주요 7개국(G7) 정상회의가 26일(일) 독일에서 개막하면서,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추가 제재조치로 러시아에서 금 수입을 금지하기로 했고 폴리티코는 보도했다. 이 보도에 따르면, 미국의 제안으로 G7은 러시아가 원…
  • 유가
    CA, 가구당 최대 $1000 가량 유류세 환급 예정
    보도에 따르면, 뉴섬 주사사와 주 의회 의원들은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는 유류비와 생필품 가격으로 인해 고통받는 주민들에게 가구당 최대 천불가량을 제공하는 95억달러의 세금환급을 해주는 안에 대해서 잠정적으로 합의했…
  • 권총 휴대
    연방 대법원 "총기휴대 권리" vs 입법,행정부 "총기규제"
    지난 23일(목) 연방 대법원은 '일반인이 집이 아닌 야외에서 권총을 소지할 수 없고, 필요에 의해 휴대할 경우 사전에 면허를 받도록 한' 1913년에 제정된 뉴욕주의 법이 위헌이라고 판결했다. 공공장소에서도 자기방어를 위해서 …
  • EU, 우크라이나 후보국 지위
    EU, 우크라이나 후보국 지위 부여
    유럽연합(EU) 회원국 정상들이 23일(현지시간) 우크라이나에 EU 가입 후보국 지위를 부여하는 데 합의했다.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이날 트위터에 27개 회원국 정상들이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정상회의에서 우크…
  • 연방대법원 낙태의 헌법적 권리 기각
    연방대법원, 낙태는 헌법적 권리 아니야
    연방 대법원은 24일(금) 낙태에 대한 헌법적 권리의 인정을 사실상 종식시키고 개별 주에 낙태를 허용, 제한 또는 금지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함으로써 Roe v. Wade를 뒤집었다.